201011282201─Wake up─

그냥 참고 참았지 그게
사랑인줄 난 알았었어
이제와 널 생각하니
돌아보니 참 웃기지도 않아

왜 난 그런 기가 찬 너의
행동을 모두 받아준 건지
언제나 너는 우리는 없고
너 하나만 있었어

함께 나눈 아주 오랜 기억들 다
모두 추억이 아니라 악몽이고
왜 더 일찍 너에게서 벗어나지 못한
내 자신이 난 미워

(너무 어렸어 난) 아파 (이미 다 끝났어) 나빠
(너를 지우겠어) 이제 그만 wake me up
자꾸 (언제나 너 항상) 바빠 (끝없는 외로움)
알아 난 니 인형이 아냐

해라 마라 간섭만 하곤 넌 남자라 다 괜찮다고
전화도 없이 사라져 버려 왜 넌 날 가둔거니
착한 여자 친구가 되고 싶었거든 착각에 빠졌어 바보 같아
넌 내 아빠가 아냐 명령했어 뭐든 너의 방식 난 싫어

(너무 어렸어 난) 아파 (이미 다 끝났어) 나빠
(너를 지우겠어) 이제 그만 wake me up
눈물이 번져와 인형이 아냐
(숨이 막혀 자꾸) 가빠 (돌아가지 않아) 날 봐
(변한 내 모습을) 잘 가 이만 wake you up
(이만 가주겠니) 이제야 (생각은 자유지) 알겠니
(초라해 보이지) to me
난 장난감이 아냐 난 니 인형이 아냐

아파 나빠 이제 그만 (이제 그만할래) wake me up
이제야 알겠니 그만 가줄래
이제 그만 wake me up wake up
沒有上一則|日誌首頁|沒有下一則
回應
Plurk
Facebook
帕尼‧Tiffany





Powered by Xuite
    沒有新回應!
關鍵字